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군산시, 폐지 줍는 어르신에게‘경량 수레’지원

기사승인 2024.04.24  10:12:14

공유
default_news_ad2

- 무게 약 15kg으로 안전사고 예방. 추후 방한용품도 제공

   
▲ 군산시, 폐지 줍는 어르신에게‘경량 수레’지원

군산시가 지역 내 재활용품 수집인이 안전하게 수집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올해도 ‘경량 수레’를 지원한다.

연초 군산시에서 진행한 읍면동 수요 조사 결과, 군산시 내 폐지수집 어르신은 총 195명으로 이들 중 65%가 76세 이상이었다.

또한 전체 수집인의 50%가 기초생활수급자 또는 차상위계층, 기초연금수급자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시는 폐지를 수집해 생계를 꾸려나가는 지역 내 재활용품 수집인에게 특별 제작한 경량 수레를 지원한다.

특히 이번에 지원하는 경량 수레는 무게가 70kg인 기존 고철 수레 대비 약 15kg에 불과해 각종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군산시는 2026년까지 총 200대 지원을 목표로 지난해 재활용품 수집인들에게 경량 수레 37대를 지원했으며 올해 4월 중 지역 내 재활용품 수집인들에게 25대의 경량 수레를 지원하고 하반기까지 총 50대의 경량 수레를 지원할 계획이다.

박종길 자원순환과장은 “이번 경량 수레 지원이 재활용품 수집 어르신들께서 안전하고 편하게 일하시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군산시는 2019년 ‘군산시 재활용품 수집인 지원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매년 수집인에게 안전용품을 지원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213명에게 동절기 안전용품인 야광조끼, 귀마개, 목도리, 장갑을 지원한 바 있다.

이찬우 기자 a82816060@gmail.com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