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완주에서 전국 아동친화도시 대표 영화제 열린다

기사승인 2024.05.14  14:55:02

공유
default_news_ad2

- 유니세프아동친화도시 추진 지방정부협의회 공모사업 선정

   
▲ 완주군청사전경(사진=완주군)
전국 102개 아동친화도시를 대표하는 아동권리영화제가 완주군에서 열린다.

14일 완주군은 유니세프아동친화도시 추진 지방정부협의회의 2024년 아동권리증진사업 공모사업에 ‘아동친화도시 완주를 누리다’ 아동권리영화제 사업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은 102개 아동친화도시 회원도시를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완주군이 최종 선정되면서 5,000만원을 지원받게 됐다.

완주군은 지난 2017년부터 아동친화도시 대표사업으로 아동권리영화제를 추진해왔다.

지난 2023년까지 총 115편의 영화가 출품됐다.

공모사업 선정으로 완주군은 규모를 확대해 지역과 세대를 아우르는 체험·교류형 영화제가 될 수 있도록 추진할 예정이다.

완주군은 아동·전문가·관계자 등으로 구성된 영화제 조직위원회를 구성·운영하고 6월부터 전국 지자체 대상으로 아동권리영화를 공모한다.

오는 9월에는 영화제 출품영화를 선정해 10월 중에 영화제를 개최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아동친화도시 완주를 누릴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유희태 완주군수는 “완주군은 아동권리 증익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고 영화제의 노하우도 상당히 축적돼 있다”며 “전국 아동친화도시를 대표해 영화제를 개최할 수 있게 되어 기쁘고 성공적인 영화제가 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중복 기자 leejb0799@hanmail.net

<저작권자 © 전북제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